스타벅스 동교삼거리점 오픈! 머그컵을 겟하는 개발자의 부지런함!

Common/My Story 2013.12.19 08:47

 

이른 아침 출근을 서두르는 아빠가 내는 부스럭거림에도 아랑곳없이 아기는 잘 자고 있다.

 

출근길에는 눈이 내리고 있었다.

공덕역에서 공항철도를 타고 홍대입구역에 도착하니 8시.

평소와는 다른 출근 패턴이다.

그렇다 필자는 뭔가 다른 일을 계획했다.

 

 

오늘 아침 7시 스타벅스 동교삼거리점이 오픈했다.

스타벅스가 오픈을 하는 날에는 기부액 3,000원마다 기본로고머그(Short 사이즈)를 선착순 300명에게 증정해왔다.

(이 컵은 집에서 아내랑 막컵으로 쓰기에 아주 적당하다. 그래서 기회가 될 때마다 모으고 있다.)

 

 

짜잔 그렇게 필자는 두 개의 머그컵을 받아왔다.

회사에 도착하니, 8시 30분...

이 머그컵 받으려고, 아침부터 남편은 아내에게 "돈 좀 있어? 있으면 나 만원만..."한 것이다.

 

단순히 보면 아침 새로 오픈한 스타벅스에 가서,

사도 그만 안사도 그만인 컵 10,000원 어치를 6,000원에 사온 것에 불과하다. ^^;;

 

하지만 필자는 구매한 것이 아니라 기부한 것이 아닌가!

(모금된 모금액은 서대문 종합사회복지관에 전액 기부된다고 했다.)

 


설정

트랙백

댓글

  • hj 2013.12.19 09:3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하하하!! 좋은일하셨습니다-!!!! 나에게도 스벅에게도 기부받는이에게도 ㅎㅎ 이로서 이쁜컵이 또 늘었구만~~